공지사항
자료실
고객상담
 
작성일 : 23-10-13 04:09
안산·김우진 양궁 왕중왕 등극...월드컵 파이널 금메달 쐈다
 글쓴이 : 아이시…
조회 : 298  
http://naver.me/FcgEgIDh

우리나라 양궁 남녀 간판인 안산(광주여대)과 김우진(청주시청)이 올해 세계 남녀 양궁 '왕중왕'에 올랐습니다.

안산은 16일(현지시간) 멕시코 틀락스칼라에서 열린 2022 현대양궁월드컵 파이널 여자 개인전 결승에서 최미선(순천시청)을 6대 4로 꺾었고, 남자 개인전 결승에서는 김우진(청주시청)이 미겔 알바리노 가르시아(스페인)를 7대 1로 완파하고 나란히 우승했습니다.

월드컵 파이널은 각 종목 월드컵 1∼4차 대회 우승자와 상위 랭커 등이 출전하는 '왕중왕전' 성격의 대회입니다.

이로써 안산은 생애 처음으로 출전한 월드컵 파이널에서 금메달을 땄고, 김우진은 2012년 도쿄, 2017년 로마, 2018년 삼선(터키) 대회에 이어 통산 4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지난해 2020 도쿄올림픽에서 첫 양궁 3관왕에 오르며 급부상한 안산은 지난해 미국 양크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과 혼성전 2관왕에 오른데 이어 올해 최고의 궁사를 가리는 월드컵 파이널에서도 금메달을 따내 최강을 재확인했습니다.

 
   
 

 
Copyright 2011 Osung-Henning korea